케미컬 코믹스: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차세대 자동차 개발이 한창이다. 그 중심에는 새로운 배터리 개발이 있다. 그러나 그와 함께 자동차의 경량화도 함께 해결해야 한다. 무게를 낮추면 연료 효율성을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환경 문제로 인해 정부도 연료 효율을 높일것을 요구하면서 자동차 업계는 심각하게 자동차 경량화 문제를 해결해야 할 상황에 놓이게 되었다.

자동차에 쓰이는 철은 1977년 75%에서 2004년 63%로 감소했다. 그밖에 알루미늄, 아연, 플라스틱, 유리, 고무 등이 여러 부품의 소재로 쓰이고 있다. 그러나 이정도의 중량 감소는 그다지 효용이 없다. 중량이 감소한 만큼 차가 커져서 그 영향을 상쇄해버렸기 때문이다.

경주용 자동차에 쓰이는 탄소섬유를 상용화하기 위해선 아직도 해결해야 할 문제가 많다. 공정에 시간이 많이 걸리며, 값비싼 생산 설비를 갖춰야 하고, 거의 수작업으로 진행된다. 이 모든 것이 가격 상승으로 이어진다. 또한 생산과정에서 많은 환경오염을 일으키며, 재활용이 어렵다는 단점도 있다.

가장 좋은 해결책은 재활용이 가능한 강화 플라스틱의 개발이다. 특히 차후 3D 프린팅의 발전과 연계된다면 부품 제작이 더 쉬워질 것이며 개인 맞춤형 자동차도 등장할 것이다. 아는 자동차 가격의 하락으로 이어질 것이다.

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5)

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1)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2)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3)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4)출처-논문-○ Dahm, Ralf. "Alzheimer's discovery." Current Biology 16.21 (... » 내용보기

임상시험에 지원하세요?

어제 술 마시고 돌아오는 지하철에서 임상시험 지원 앱 광고를 보고 순간 욱하는 감정이 올라왔다. 임상시험을 마치 괜찮은 알바 자리처럼 소개하는 것 같아서다. 언젠가 보았던 서울이 세계 제 1위의 임상시험 도시라는 기사의 헤드라인도 떠오르자 혈압이 치솟았다.그러나 한편으로 생각하면 신약을 개발하기 위해선 임상시험을 거치지 않을 수 없고, 그려면 누군가는 ... » 내용보기

190717

 » 내용보기

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4)

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1)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2)용의자 베타의 헌신: 무엇이 알츠하이머병을 일으키나(3) » 내용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