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모 사이언스- 당신의 천적은 무엇입니까 ※ 호모 사이언스(종료)

카툰은 클릭해서 보세요

인류가 서바이벌한 수렵생활을 청산하고 한곳에 정착해 밭을 갈기 시작하면서 자연과의 본격적인 갈등이 시작되었다. 이후 인류의 폭발적 증가에 따른 식량문제와 재화를 얻을 목적으로 작물을 재배하면서 생존이 걸린, 한 발자국도 물러설 수 없는 투쟁으로 변모하였다. 내 것을 지키려는 인류와 먹으려는 자연과의 싸움은 날로 격해지기 시작했고 2차 대전을 지나며 DDT(Dichloro-Diphenyl-Trichloroethane)를 비롯한 화학 살충제의 등장은 자연을 향한 인류의 카운터 펀치가 되는 듯 보였다.

1948년 스위스 화학자 폴 허먼 뮐러는 DDT의 살충능력을 발견한 공로로 노벨 생리학·의학상을 받았다.

하지만 살충제의 사용은 빈대를 잡으려다 타워펠리스를 태우는 꼴이었다. 픽픽 나가 떨어진던 해충들은 얼마 지나지 진화와 적응이라는 훌륭한 시스템을 이용해 살충제에 대한 저항성을 가지게 되었고 오히려 그 해충을 잡아먹는 이로운 생물들만 죽어나가기 시작했다. 자연에서 쉽게 분해되지 않은 살충제는 먹이사슬을 지나면서 점점 상위 포식자들의 몸에 축적되었고 결국 최종 포식자인 인간의 입속으로 고스란히 들어가 여러 문제를 일으켰다. 그리고 당연히 그 독한 살충제를 간접흡입 하였던 많은 농민들은 병에 시달리게 되었다.

하지만 DDT살포 차량의 뒤를 쫒는 것은 참 재밌었더랬다 

한편에선 생태학의 발달로 자연을 보다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방법을 연구하면서 천적을 이용해 해충을 박멸하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었다. 이런 노력을 그럴듯한 말로 ‘생물학적 방제(biological control)'라고 하는데 처음 시도된 것은 1888년 미국 캘리포니아에서였다. 감귤나무의 해충을 없애기 위해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육식성 무당벌레와 기생충들이 수입되었고 이 방법은 다행히 효과적인 결과를 낳았다.

감귤나무에 피해를 일으키는 캘리포니아감귤깍지벌레

하지만 그 어떤 과학자도 감히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생태계는 매우 복잡하고 유기적으로 돌아간다. 그 안에서 어떤 생물을 넣거나 뺌으로써 생태계를 의도한 방향으로 조작하기는 매우 어렵다. 한 예로 일본 오키나와 현의 한 섬에서는 독뱀을 없애기 위해 뱀을 잡아먹는 몽구스를 들여왔지만 오히려 지역 고유종인 뜸부기를 먹이로 삼는, 웃기지만 웃어선 안될 일이 벌어졌으며 생물학적 방제를 시도했던 대다수에서 이런 실패의 쓴잔을 들이켜야 했다. 이처럼 생물학적 방제는 살충제를 마구 뿌려대는 것보다는 친환경적이며 유기농스런 방법이긴 하지만 그 성공도는 매우 낮으며 부작용 역시 살충제 사용에 못지않게 그 지역의 토착생태계를 쑥대밭을 만들 정도로 치명적이다.

 

생태계는 몇 개의 먹이사슬로 설명될 만큼 간단명료한 곳이 아니다

 
그래서 최근에는 천적이다 싶으면 다짜고짜 풀어놓지 않고 그 지역의 생태계 일부를 격리하여 특정한 종을 제거하거나 집어넣어 그 변화를 관찰하는 ‘실험 생태학’이 활발해지고 있다. 하지만 그 또한 마치 작은 어항 생태계에서의 실험을 놓고 저수지의 생태계 변화를 예측하려는 시도처럼 한계가 있다. 실험실에선 예상했던 행동을 취하던 생물들이 자연에 풀어놓으면 먹으란 놈은 안먹고 엉뚱한 놈을 잡아먹는 등 생물학적 방제는 여전히 어렵고 조심스럽다.

그래서 생물학적 방제용 생물을 도입할 때 일어날 수 있는 위험을 피하거나 피해정도를 줄이기 위한 방법은 자연 생태계에 대한 의존도를 더욱 높이는 것이며 이것은 생물다양성에 대한 중요도로 직결된다.

-참고-
앤드루 비티, 폴 에얼릭 저, 이주영 역, [자연은 알고 있다], 궁리, 2005
월간 뉴턴 2010년 6월호

*어린이 과학 월간지 과학쟁이에서 연재하고 있습니다.


핑백

  • 명랑 문화 공작소's Blog : 그래서 생태학이 뭔데? 2011-04-26 03:11:37 #

    ... 본의 아니게 시리즈가 되어버린 생태학 시리즈 완결편.생태계- 생물학적 방제 (클릭)생태계- 생물다양성이란? (클릭)인간의 무분별한 개발은 지구의 위산과다 및 소화불량에 따른 용트림을 발생시키며 수백 수천 명의 목 ... more

덧글

  • 그림 2011/02/05 17:06 # 삭제 답글

    저 네트워크 그림은 그냥 복잡하다는걸 의미하기 위해 집어넣으신건가요? 저거 인터넷 국적별로 색깔매겨서 MST그린건데;; 생태계하고는 별 상관없는 그림입니다.
  • self_fish 2011/02/05 17:27 #

    아. 옙. 알고 있습니다. ^^; 복잡한 그림을 찾다보니...뭐 어떻게 보면 의미도 비슷하고 해서....ㅎㅎㅎ
  • ArchDuke 2011/02/05 19:06 # 답글

    난 이럴줄 알았어. 하지만 행정관이 내 말을 듣지 않았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