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인가, 젤리 피시인가, 해파리인가?! 과학열람실

경향신문 기자는 젤리피시를 몰랐던 것인가? (클릭)

이건 경향 만의 문제가 아니다. 온라인 뉴스 기사를 제공하는 업체가 있는 것 같은데, 어쨌든 이 신문사들은 기사를 읽어보지도 않는 것인가?!

바다 한가운데서 투명한 생명체를 발견한 이 뉴질랜드 어부의 마음이 이런 것이었을까? 이 기사를 보며 든 생각은 “대체 이런 병신 같은 기사를 어디서 누가 만들었지?!” 였다. 젤리피쉬jellyfish의 뜻을 모르고 있는 듯한 느낌의 이 쓰다만 기사는 내 머릿속을 혼란스럽게 만들었다. 

그러니까 이 생물은 물고기fish란 소린가, 아니면 젤리 피시jelly fish란 소린가, 해파리jellyfish란 소린가? 

도대체 무엇이 이 멍청한 기사를 낳은 건지에 대한 궁금증이 내 존재의 근원 깊숙한 곳에서부터 일어났다. 그래서 원문 기사를 뒤졌다. 뉴질랜드 어부가 저 생물을 젤리피시라고 했는지, 아니면 그걸 다룬 외국 신문에서 젤리 피시라고 했는지, 아니면 우리 기자가 그냥 바보인지를. 


검색 결과 이것에 관한 기사가 최초로 실린 곳은 영국 일간지 MailOnline 인 것으로 보인다.  


“Now that's a jelly fish! Stunned fisherman catches wobbly shrimp-like creature that's completely see-through”, MailOnline, Jan 21, 2014. 

(http://www.dailymail.co.uk/news/article-2543194/Fisherman-plucks-bizarre-shrimp-like-creature-water-New-Zealand-thats-completely-through.html)


이 기사는 지극히 정상적인 과학기사의 그것을 보여주고 있다. 제목 첫 자에서 jelly fish를 언급할 뿐 본문에서는 투명한 새우 같다고 표현하고 있으며, 우리 입장에선 놀랍게도 전문가에 자문을 구해 그 생물체의 정체인, 살파류salps이며 Salpa maggiore (Salpa maxima)라는 이름까지 밝히고 있다.

혹시나 해서 같은 내용을 다룬 New zealand Herald 기사를 보았다. 


“Fisherman left baffled by see-through marine creature”, New zealand Herald , Jan 22, 2014.(http://www.dailymail.co.uk/news/article-2543194/Fisherman-plucks-bizarre-shrimp-like-creature-water-New-Zealand-thats-completely-through.html)

젤리피시 이야기 없다. 그저 투명한 새우같이 보였다고만 말할 뿐 여기서도 전문가의 의견을 첨부하여 그 생물체에 관해 정확히 설명해주고 있다. 

그러니까 도대체 외국에서 이 기사를 퍼가져 온 녀석은 뭘 보고 기사를 쓴 건가. 제목에 비유적으로 한 번 언급된 jelly fish를 전체인냥 ‘젤리 피시’라고 떠벌리고 있다. 내용도 충실히 가져온 것도 아니고, 이 생물이 무엇인지에 관해서는 우리나라 기사엔 제대로 적혀있지도 않다. 그나마도 번역도 틀려서 이 생물이 남쪽 바다에 살고 있다고 적혀있는데 얼핏 읽어서는 따뜻한 남쪽 나라 바다인 듯한 느낌이다. 근데 얘네들 추운 바다에 살거덩!

아..정말..얘는 이렇게 기사를 써놓고도 돈을 받겠지?!

이하 내용은 위의 두 외국 기사에서 이 생물체를 소개하고 있는 내용을 정리한 것이다. 얘네들의 과학 기사를 대하는 자세 정말 부럽다. 

이 생물은 살파류salps로서 Salpa maggiore (Salpa maxima)라고 한다. 젤라틴 같은 몸으로 물을 펌핑하여 바닷속을 움직이고 추운 바다, 특히 남극해 Southern Ocean에 풍부하게 서식한다고 한다. 햇볕이 드는 바다의 상층부에서 가장 작은 식물성 플랑크톤을 내부 필터internal filters로 포획해서 먹으며 심지어 박테리아조차 먹는다. 그래서 이들은 먹이 사슬에서 중간자 역할을 하며 물고기, 거북, 물개에게 중요한 먹이 공급원으로 해파리보다 훨씬 더 영양가가 많다. 이들은 생각하는 것 만큼 그렇게 희귀하지 않으며, 놀랍도록 빠른 번식률을 자랑한다. 

그들은 홑 개체나 긴 체인을 형성하며 일부 살파류는 하루 만에 그들 개체군의 두 배가 될 수도 있다. 이들은 투명한 몸 때문에 발견하기가 힘들다. <끝> 



영상 주소 http://youtu.be/kQ3g_8oJOcg


* 20초부터 보시면 멋진 살파류의 멋진 강강수월래(?)를 보실 수 있습니다. 




덧글

  • 홍차도둑 2014/01/22 22:17 # 답글

    이게 과학쪽의 문제만은 아니고...모든 분야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내가 관심있거나 직업이 아닌 부분은 '잘 모르는'것은 당연하죠.

    근데 문제는 '언론사'라는 곳은 그런 것을 하면 안되는...객관적으로 설명 가능하고 입증된 것에 대해서는 객관적으로 써야 하는 곳입니다. 그런데도 저렇게 뭉뚱그린게...
    예가 하나둘이 아니라서 쓰려다가도 포기해야겠군요.
  • self_fish 2014/01/23 00:23 #

    모르는 것은 상관이 없는데 잘 번역해서 옮겨 오기라도 해야죠...어휴..
  • Merkyzedek 2014/01/22 22:38 # 답글

    아마 저거 기사 쓰는데 30분도 안걸렸을 겁니다.
  • self_fish 2014/01/23 00:24 #

    그렇게 보입니다. ㅎ
  • 2014/01/22 23:43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4/01/23 00:2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명림어수 2014/01/22 23:46 # 삭제 답글

    Mail Online의 기사에는 해파리 (Jellyfish) 에 대한 언급이 전혀 없는데요.
    "jelly fish" 라고 띄워 썼네요.
    "젤리 같은 물고기" 라는 의미로요.
  • self_fish 2014/01/23 00:24 #

    아! 그렇군요. 지적 감사합니다. ^_^ 그에 맞춰 수정했습니다. 감사감사~
  • 로보 2014/01/22 23:48 # 답글

    와우! 살파류라고 하는 군요! 좋은 포스팅 감사합니다. 덕분에 새로운 것을 알았어요. 수산과학원에 따르면 부유성 멍게류 로군요. 놀라워요.
  • self_fish 2014/01/23 00:25 #

    로보님이 재밌는 기사를 찾아주신거죠. ^^
  • 듀란달 2014/01/23 00:13 # 답글

    중요한 먹이 공급원이라는 부분에서 "채쳐서 무쳐 먹으면 맛있겠다"라는 생각이 들어 버렸습니다.
  • self_fish 2014/01/23 00:26 #

    ㅎㅎ..그러고보니 묵 같은 맛 일려나요...-_-;
  • Rychaldus 2014/01/23 00:17 # 답글

    이게 정상이죠. 신기한 물고기(?)를 보도하면서 흥미를 끌고 이것이 어떤 생물인지 일반인도 읽어보면 알 수 있도록 정보를 주네요. 이게 진짜 기사죠.
  • self_fish 2014/01/23 00:27 #

    외국 기사는 다들 멋지게 정리해 놓았더군요.. 근데..우리나란..이 뭐.....한심합니다.
  • aaa 2014/01/23 00:26 # 답글

    현재 제대로 기사가 난 일본의 경우 바다에서 나는 오나홀이라는 유언비어(?)가 개그로 돌고 있습니다... 한국이나 일본이나.. ㅋㅋ
  • self_fish 2014/01/23 00:28 #

    그렇군요. 근데 오나홀은 무슨 뜻이죠?
  • aaa 2014/01/23 00:31 #

    http://hrdsk.egloos.com/m/1347700

    남성용 자X기구입니다....OTL.. 역시 일본.. 중간쯤 보시면 비교사진이 있습니다..;;
  • self_fish 2014/01/23 00:32 #

    아! 으하하하~ 재밌네요. ^_^
  • 눈물의여뫙 2014/01/23 11:53 # 답글

    그럼 그렇지. 해파리는 아닌 것 같고 저게 대체 뭔가 했습니다.

    저기저기 외기레기! 저기저기 외기레기! 저기저기 외기레기! 저기저기 외기레기! Go!
    왜 날 뷁! 저기 바로 위!(왜 그 옛날 문보살님 노래가 부르고 싶어지는지 모르겠습니다.)
  • 淸嵐☆ 2014/01/23 12:27 # 답글

    우리나라에서는 (국내에서) 좀처럼 보기 힘든 생물이나 현상을 소개할 때마다 꼭 '이런 생물(현상)도 있다니! 역시 지구는 신비로워!'로 마무리 짓는 거 같습니다;
    언론의 의무는 바로 이런 것들을 알려주는 걸텐데 말이죠. 굳이 이런 거 몰라도 살아가는데 지장 없단 건지 원...
  • 슈타인호프 2014/01/23 13:32 # 답글

    "오늘도기자를까자"라는 태그를 검색해 보시면 수많은 저런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 Diploastre 2014/01/29 10:24 # 삭제 답글

    그러니까.. 멍게 친척이로군요. @.@
  • 살파류 2017/06/07 04:05 # 삭제 답글

    부유하도록 진화된 멍게친척 (멍게는 고착형)
댓글 입력 영역